캐논 8

부산맛집 명지동 카츠박스-생연어 손질, 돈까스 조리영상 촬영기입니다.

안녕하세요. 경화필름입니다. 오늘은 몇달 전 다녀왔던 부산 카츠박스 조리영상입니다. 촬영의뢰가 아닌, 개인적인 친분으로 놀러갔다 급하게 촬영한거라 장비는 캐논의 R6, 그리고 50MM F1.8이 전부였네요. 장인은 도구를 가리지 않듯, 저 역시 제가 가진 상황에서 최대한 뽑아내려 했습니다. https://youtu.be/Zs5qBiqeGWo 생연어의 크기가 성인남성 팔뚝보다 훨씬 더 커서 살짝 놀랬습니다. 칼질과 집게로 가시를 제거하는 모습에서 전문가의 향기를 느꼈습니다. 망치소리, 빵가루 소리 기름에 튀기는 소리까지 돈까스는 참 눈도 귀도 즐거운 음식인 듯 합니다. 아직은 연어메뉴를 출시하진 않았지만, 곧 출시 예정입니다. 사실 벌써 출시되어야 하는데 돈까스가 너무 잘팔려서 연어는 엄두도 내지 못한다고..

일반인 모델 영상 화보-캐논R6 + 후지 X-T4 4:2:0 10bit 촬영.

촬영기존 캐논 R6 - 50mm f.8 4k 60p 4:2:2 10bit c-log 후지 x-t4 16-55 f2.8 50-140 f2.8 4k 60p 4:2:0 Hlg 짐벌 크레인2 youtu.be/2b5nxcgUDEI 영상에 맞는 모델을 구하기 보다는, 모델분에게 맞는 영상을 제작하고 싶습니다. 이미 정해진 콘티에서 조금만 어긋나 버리면 전혀 다른 영상이 되기에, 콘티가 아닌 당일의 컨디션에 맞추어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촬영 전 미팅시간이 필수입니다. 모델분이 바라는 본인의 모습, 그리고 내가 보는 모델의 모습. 마지막으로 남들이 보이는 모델의 모습. 보여지고 싶은 모습과 보여지는 모습을 조화롭게 담고 싶습니다. 에이전시에서 요구하는 영상샘플이 필요한, 모든 모델, 일반인, 지망생분들. 언제..

캐논 R6 4:2:2 10bit c-log 테스트 영상 원본

youtu.be/bvwzgfESdUI 후지의 t4를 사용하다 크롭센서의 한계라기 보다는 풀프레임 센서가 필요한 상황이 있어 결국 기추를 했습니다. 크롭이지만, 전문가용을 표방한 T4 기계의 성능은 충분했지만, 극한의 상황에서의 스냅이라던지, 심도놀이나 광각의 영역에서는 크롭의 한계가 보여 결국 풀프레임을 들였네요. 많은 고민끝에 캐논 R6를 들였습니다. 소니의 a7s3라는 훌륭한 대안이 있지만, 후지의 f-log나 hlg촬영(필름시뮬을 잘 이용하지 않습니다.) 시 제일 색이 잘붙는게 캐논의 c-log였습니다. 소니의 s-log나 s-log3보다는 제 눈에 c-log가 편했습니다. 며칠 뒤 후지 t4의 hlg 원본 올릴테니, c-log원본이 궁금하신 분들은 위 영상을 참조해주세요.ㅎㅎ

나의 첫 출사사진.(캐논 70D)-2014년 겨울.

살면서 제일 처음 만난 DSLR는 캐논 eos 70d 였습니다. 70D에 50.8 렌즈를 착용하고 제일 처음 출사갔던 사진이네요. 네이버블로그를 정리하다 이 사진을 보니 감회가 새롭네요. 평일 오후 한적한 시간을 찾아 초읍 성지곡 수원지를 찾았던 사진입니다. 인파를 헤쳐 삼정 더 파크를 가고 싶었으나, 입구에서 이름모를 사찰 벽 사진만 잔뜩 찍고 돌아왔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과 비교하면 초라한 사진이지만, 50.8 렌즈 하나만으로도 행복했던 그 때 기분을 간만에 느끼며 깊은 생각에 빠져들게 됩니다. 어느새 사진이 부업에서 본업이 되었고, 이젠 자기만족만이 아닌 고객만족을 위해 셔터를 누르고 있습니다. 매일 같은 공간에서 비슷한 사진을 찍으면서도 매너리즘에 빠지지 않은 이유중 하나가, 아직 제 사진에 제가..

캐논 70D와 50mm F1.8은 입문자에게 특화된 카메라입니다.

오늘은 요즘 늘 함께 다니는 캐논 70D와 50mm 1.8렌즈에 대해 글 써보려 합니다. 사실 eos 70d는 캐논 플래그쉽 모델 중에서도 영상 특화된 바디로 유명합니다. 그 만큼 포커스에 강점이 있는데요. 직접 써보시면 캠코더 못지않은 오토 포커싱 능력을 보여줍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70d 장점에 대해 알아봅시다. 1. 2020만 화소 풀 프레임과 맞짱 뜨는 화질 위 사진은 저녁에 촬영한 성지곡수원지 내 매점입니다. 어두울 때 보이는 노이즈가 보이긴 하나 고감도에서도 상당한 촬영능력을 보여줍니다. 6d와 동일한 화소를 보여줍니다. 2. 19개의 AF 포인트. 사실 오두막과 6d 보다 포커스(피사체에 초점을 맞추는)능력에서는 70d가 월등하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특히 동영상에서는 70d가 그 어느 기종..

보급형 풀프레임 캐논 EOS 6D에 대해 알아봅시다.

이번에는 제가 요즘 눈독들이고 있는 캐논의 보급형 풀프레임 EOS 6D입니다. 지금 캐논 5D MARK 4가 나왔습니다. 그외에도 오두막, 막삼등 굉장히 좋은 바디들이 많이 나와 있는데요. 풀프레임 미러러스도 나오는 요즘 왜 하필 6D냐며 말리는 주위사람도 있습니다. 6D MARK2의 내년 출시가 기정사실화 되면서 점점 떨어지던 가격들도 다시금 올라가는 6D. 올라가는 가격은 솔직히 말해 6D MARK2가 나와서라기 보다 6D자체도 잘나온 기종이기 때문은 아닐까요? 1:1의 고급기이지만 보급형이라는 타이틀에 맞게 플라스틱 바디입니다. 무게감이 떨어져 아쉬워하시는 분들도 많으나 전 가벼운게 좋습니다. 25600이라는 고감도 역시 다른 바디들에 비해 뒤떨어지지 않습니다. 그리고 제가 제일 선호했던 부분 중 ..

캐논 6D 삼각대 없는 야경모드를 활용한 간단한 야경촬영입니다.

본 포스팅은 LEEJO의 네이버블로그에서 티스토리로 이사하며 옮긴 포스팅입니다. 얼마 전 간절곶 드라이브 다녀온 뒤 사진을 보다 보니, 삼각대 없이 찍은 야경사진도 그 특유의 느낌이 좋아 포스팅 하고 싶었습니다. 사실 야경을 찍기에는 빛의 확보가 힘들어가 장노출이 아니면 제대로 찍기 힘든부분이 많습니다. 그런 면에서 6D는 삼각대없이 야경촬영하는 모드도 있습니다. 같은 장면을 4번 찍어 하나의 사진으로 합쳐서 만들어주죠. 그러나 움직이는 피사체를 담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는 모드입니다. 그래서 전 용기 있게 쌩으로 부딪혔습니다. 50.4 렌즈를 달고 셔터스피드 160에 감도를 12800으로 놓고 조리개는 1.4로 촬영했습니다. 사실 바람 쐬고 놀러 간 사진이라 마구 찍고 싶었거든요.삼각대없이 야경 촬영하기..

카메라 색온도, 촬영시 주의사항 입니다.

사진촬영에 있어 가장 중요한 3가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여러 빛에 대한 이해와 피사체의 구도.2. ISO와 기술적인 부분을 이용한 최적의 노출 값 측정.3. 화이트밸런스. 빛에 대한 이해는 앞선 여러 포스팅에서 여러번 강조할 정도로 사진에 있어 중요한 부분입니다. 피사체를 두고 역광을 택할것인지, 측광을 택할 것인지, 빛이 내려쬐는 각도와 방향을 어떤지, 그리고 그 빛에 맞는 피사체의 배치는 어떤식으로 디자인하는지, 사실 사진을 찍는 초보와 프로를 나누는 기준 중 하나가 구도입니다. 제대로 된 구도 하나만으로도 사진의 안정감을 더해주고, 잘 설계한 빛 한줄기로 사진에 특별한 의미가 부여되기도 하죠. 인물사진의 경우 얼굴에 그림자가 지지 않도록 하며 인물에게 특별한 의미를 부여해주는 빛의 선택을 잘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