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담스냅 8

행사의꽃 공연촬영 다녀왔습니다. photo by 도담스냅

오랜만에 도담스냅작가로 인사드리네요.오늘은 행사의 꽃이라 할만한 축하공연 사진입니다. 돌스냅 전문이란 타이틀에 비해 요즘은 행사촬영이 더 많은 나날이네요. 언제든 편하게 연락주시면 최선을 다해 촬영해드립니다.오늘은 작년에 다녀왔던 창신고등학교 동문회 중간 축하공연사진입니다. 이분도 창신고등학교 멤버이세요. 모두들 멋진 어른이 되어 만나, 그 시절 추억을 나누며 그 동안 못다한 이야기는 술잔에 담아 나누셨죠. 함께 모인 친구들에게 이젠 한명의 가수가 되어 자신의 목소리를 들려주는 상황. 생각만해도 너무 멋지지 않나요. 사실, 촬영하며 세로사진을 많이 찍지는 않는데,(가로로 촬영한 후 세로로 크롭합니다.) 인물에게 집중시키기 위해서는 가로보다는 세로앵글이 더 유용할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 한 두번 다니다 보..

사진영상/사진일기 2018.05.05 (1)

태양광 발전소 준공식 축하공연 촬영 사진입니다.

안녕하세요. 도담스냅입니다. 얼마전 올린 준공식 사진외에 올리지 못했던 축하공연 사진들입니다. 평소에 뮤지컬을 그리 많이 접해보지 못해 누군지는 잘 모르나, 굉장히 노래 잘하셨어요. 이름을 들었는데 기록하지 못해 잊었네요. 죄송합니다. 벌써 작년이라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사진을 보니 다시 그때 기 기분이 살아납니다. 사진은 그래서 좋은 것 같습니다. 추억을 보관해주네요. 사진을 볼때마다 그 날, 그 시간, 그 때의 분위기가 살아납니다.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굉장히 행복해보입니다. 그런 표정을 담고싶어 제 니콘 바디에 85mm를 끼우고 촬영했습니다. 준망원이라 불리는 화각은 인물표현에 좋은 화각입니다. 인물에 집중시킬 수 있죠. 굉장히 넓은 공장안 행사라, 웅장했던 그 분위기를 나타내고 싶었는데, 그럴지..

작년에 다녀왔던 태양광 발전소 준공식 행사사진입니다.

안녕하세요. 도담스냅입니다. 오늘은 예전에 다녀왔던 준공식 사진입니다. 아마 작년 가을쯤에 다녀왔던 걸로 기억은 합니다만, 올려야지 하다하다, 이제서야 올리게 되었네요. 행사촬영을 그렇게 많이 다녀보질 못한지라, 조금은 미숙하고 서툴수 있겠지만, 그래도 최선을 다했다 자부합니다. 미리 도착해서 간단한 미팅을 가지고, 제일 먼저 촬영값 세팅을 시작했습니다. 주요 동선체크를 하고 노출을 맞추고, 단체사진을 촬영하기전에 스트로브를 어떻게 칠것인지 그 값마저 알아보느라 정신이 없었죠. 사실 행사촬영 자체가 긴장되기 보다는, 날 믿고 불러와준 사람들에게 보답하고자 하는 마음이 더욱 컸습니다. 이렇게 맺은 인연이 좋은 인연이 되어 언젠가 다시 만날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말이죠. 초광각화각인 니콘 14-24를 각 구입..

올리지 못한 사진들. 부산 감천마을 그리고 우리집 앞.

도담스냅 작가 LEEJO입니다. 친구가 만들어준 잘못된 이니셜이 이젠 제 촬영예명이 되었네요. 그 동안 여기저기 많이도 돌아다녔습니다. 앞선 기장과 마산외에도 아직 올리지 못한, 정리되지 못한, 그리고 함께하지 못한 사진들이 남아있습니다. "따듯한 어묵국물 한잔이 맛있는 이유는, 날이 추워서가 아니라 따듯함이 그리워서이다." 감천문화마을 입구 어묵바에서 촬영했습니다. 따듯한 느낌이 너무 좋아 휴대폰 배경화면으로도 해 놓고 올리지 못했죠. 자세히 보면 핀이 나갔습니다. 그래도 사진을 업으로 하는 사람이 이런 기본적인 실수를 하다니. 자책하며 폴더 깊숙이 넣어놓은 사진입니다. 혼자만 즐기다 이렇게 오픈하게 되었습니다. 이 역시 감천문화마을에서 촬영했습니다. 주제를 찾지 못한 사진이죠. 주제가 없어 어느 카테..

연산동 페스티벌 뷔페 음식 촬영일기. 실내촬영보다 더 어려웠습니다.

앞선 뷔페 촬영일기 두 번째 음식 편입니다. 사실 뷔페 촬영을 할 때 실내보다 더 머리 아팠던 부분이 음식입니다. 늘 촬영을 마치고 식사를 해결하던 곳이기에, 어떤 맛인지 알면서도 제가 아는 그 맛을 표현해낼 방법이 없었습니다. 특히나 뷔페를 촬영할 당시는 지금보다 꽤 많은 시간을 거슬러 올라간 예전이기에, 초보나 다름없던 제 사진 실력으로는 음식을 정갈히 담아내기 힘들었죠. 그래도 최대한 그 느낌을 살리기 위해 노력해보았습니다. 페스티벌 뷔페 음식의 장점은 정갈함입니다. 깔끔하죠. 간이 세지도, 약하지도 않았습니다. 지금은 주방장님이 바뀌어 전보다 더 화려한 맛을 선보이지만, 그때 당시에는 굉장히 정갈한 맛이었습니다. 사실 지금 뷔페가 더 멋있네요. 제 입에는. 일식부터 중식, 양식까지 각기 다른 음식..

부산돌잔치 전문 뷔페 촬영일기. 연산동 페스티벌 뷔페.

안녕하세요. 사진 찍는 청년. LEEJO입니다. 오늘은 오래간만에 사진 포스팅이네요. 사실 오늘 포스팅은 자랑하기보다 기념하고 싶어 올립니다. 처음으로 뷔페 홍보영상이 아닌,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예전에 호텔은 촬영해본 적이 있지만, 뷔페 같은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네요. 생각보다 힘들었습니다. 넓은 뷔페를 담아내기에는 실력도, 경험도 부족한지라, 급하게 사진을 찾아보고 요행으로 덤비기에는 제 생각과는 너무도 다른 결과물이 나왔습니다. 그래도 다행인 것은 페스티벌 뷔페가 고급스럽고 넓어 굳이 제가 넓게 만들지 않더라도 충분히 공간감을 보여줄 수 있었다는 거죠. 예. 맞습니다. 여긴 제가 늘 활동하는 연산동 페스티벌 뷔페입니다. 항상 아기 사진만 촬영하다, 피사체 없이 뷔페만을 촬영하려니 허전한 부분도 보이..

부산 연산동 페스티벌 뷔페 돌스냅 촬영 By 도담스냅.

사진찍는 LEEJO입니다. 오늘은 오랜만에 제 본업인 '돌 스냅'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부산에서 사진을 배우고, 웨딩 쪽 일을 하며 몇년을 보내다 함께하고자 하는 사람들과 함께 '도담스냅'을 만들고 아직 배우고 부딪히며 열심히 꾸려 나가고 있습니다. 부산 페스티벌 뷔페에서 전문적으로 촬영을 하고 있지만, 언젠가는 부산 전지역에 도담스냅이라는 이름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죠. 누구보다 열심히 찰나의 순간도 놓치지 않으려 노력하다 보니, 먼길 오신 하객분들 한분한분 다 담아지고, 그러다 보니 어머니들이 좋아하시고 찾아주시는 것 같습니다. 언제나 믿음에 보답하기 위래 노력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실 도담스냅 전용 홈페이지 겸, 블로그를 만들어 놓았지만, 어찌된 일인지 관리도 제대로 되지 않고 검색자체..

돌 사진 촬영 팁. 연산동 페스티벌 도담스냅 첫 샘플사진.

사실 알고 계시겠지만 제 본업은 사진입니다. 사실 블로그에 올린 사진들은 가벼운 마음으로 출사 다니며 찍은 사진이라 그렇게 제 사진 철학이 담기진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본업사진 올립니다. 물론 블로그 자체에는 가벼운 마음으로 올리는거라, 정말 훌륭하신 작가님들 사진에는 많이 부족하겠지만, 조금씩 좋아지고 있다 생각하며 늘 공부합니다. 부산 연산동 페스티벌 뷔페에서 촬영한 아기 돌 사진 몇 장입니다. 제가 제일 처음으로 촬영한 날이죠. 이 날은 제가 본 촬영이 아닌, 메인작가님이 계시고 지인이라 옆에서 서브로 스틸컷만 촬영했습니다. 메인작가님 정말 친절하시고 촬영도 잘해주셔서 제가 나중에는 연락처랑 성함도 여쭈어봤죠. 중간중간 메인의 자리도 흔쾌히 건네주시던 작가님. 수고많으셨습니다. 처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