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HhXIrMQNpDY

부산 달맞이고개-청사포

평일 오전 한가로움

후지 X-T4, 16-55F2.8

 

부산 드라이브 코스로 유명한 해운대 청사포입니다.

간혹 조개구이나 먹으로 찾는, 이렇게 카메라들고 가보긴 처음이네요.

드라이브코스하면 다들 광안대교나 달맞이 코스를 떠올리는게 우선이죠.

그중 한곳인 달맞이에서 송정으로 가거나 청사포로 빠지게 됩니다.

 

어촌 특유의 향그한 비린내가 가득한 곳,

도시와는 다르게 번잡지 않고 복잡하지 않은 곳

조용히 마음을 다잡는 곳

 

하지만 밤에가면 그 어느곳만큼이나 밝고 뜨거운 곳

부산 해운대 청사포입니다.

아직 여름이 제대로 오기전

존재감만 가득 보여주는 계절이지만

그래도 벌써부터 한여름의 바다와

밤의 그 열기가 그리워지네요.

 

장마가 오기시작하자 

빗소리가 참 쓸쓸해지는

날은 더우나 마음은 쓸쓸한

이중적인 요즘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