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기대하던 쇼미더머니 시즌6가 시작되었습니다. 시작 전 프로듀서 라인업부터 많은 화제를 불러모았습니다. 언더, 오버 가리지 않고 늘 자신만의 음악을 외치던 다이나믹 듀오부터 무브먼트 왕의 귀환 타이거 JK까지. 그 외에도 숱한 화제의 참가자등이 많았습니다. 오늘은 우승후보 점쳐보기 입니다. 모두 주관적인 제 견해이니, 재미로만 봐주시면 좋겠습니다.


10대들의 무서운 도전, 고등래퍼와 영비 양홍원.


쇼미더머니 직전 큰 흥행을 이끈 힙합프로그램이 있습니다. 고등래퍼이죠. 우승자 양홍원과 최하민, 그리고 랩 괴물 조원우를 만든 프로그램입니다. 던밀스, g2, 해쉬스완, 넉살등이 경연무대에 참가하기도 했고 서출구부터 제시까지, 스윙스등으로 대표되는 화려한 프로듀서 진까지. 쇼미더머니의 유스리그라 봐도 무방했습니다. 그리고 우승자 양홍원, 쇼미더머니에서 그리 큰 화제를 일으키진 못했지만, 본인의 리그에서는 왕으로 군림했습니다. 딕키즈 크루와 루다, MC그리등 최하민 외에도 많은 스타래퍼를 만들었죠. 유스리그를 졸업한 그들이 쇼미더머니의 문을 열었습니다. 양홍원과 노엘(과거사로 하차했지만, 다시금 도전했죠.) 최서현군도 보이고, 윤병호까지. 다크호스가 모두 모였습니다. 특히 윤병호와 양홍원, 결승까진 몰라도 본선까진 직행할 실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쇼미더머니 참가자들의 재도전, 가시밭길을 자처하는 이들.


이전 시즌에도 보았던 분들이 이번에도 보였습니다. 그리고 안타까운 분들도 많았죠. 너와 나의 발바닥 키스, 도끼를 춤추게 한 남자 면도 슈퍼비와 함께 한 무대에서 아쉬움만 잔뜩 남기고, 우태운과의 라이벌매치에서도 의아함만 잔뜩 남긴 그 남자가 다시 도전합니다. 이번에는 가사 절지말고 제대로 보여주시길, 예전 시즌 참가자인 꽐라도 보입니다. 지금은 어엿한 한 크루의 수장으로 흥부자다운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합니다. 잠깐 지나가는 화면으로 봤던 이들중에는 진돗개도 보였고 리듬파워도 보였습니다. 지구인과 보이비의 엇갈린 행보가 안타깝네요. 보이비 이번에도 파워풀한 군인랩으로 제2의 호랑나비를 만들어 주세요.


더블케이. 시즌1 우승 프로듀서의 외로운 도전입니다.


더블케이가 나왔습니다.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로 넉살과 더블케이를 뽑더군요. 사실 넉살 역시 예전 쇼미더머니 참가자입니다. 1차 예선뒤 라이벌 미션에서 떨어졌죠. 그런 넉살이 이번에는 우승후보로 돌아왔습니다. 더블케이, 타이트한 속사포 랩핑에 귀를 때리는 날카로운 플로우, 그리고 누구보다 좋은 딕션까지. 사실 더블케이도 베테랑의 반열에 들어선 힙합계의 큰 손이죠. 음악을 하려면 화제가 되어야 하고, 화제가 되기위해서는 힙합만으로 부족해 돌아온 그의 인터뷰가 안타깝습니다. 시즌1의 더블케이는 정말 멋있었습니다. 이번에도 특유의 속사포 랩핑을 다시 들었으면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더블케이가 나왔을때 베이식이 스쳐지나갔습니다. 


이외에도 언프리티랩스타의 트루디와, LA군단까지 이제 첫화일 뿐인데 많은 화제의 인물이 등장하네요. 쇼미더머니6, 그 어느 시즌보다 기대합니다. 다음에는 우승후보, 화제의인물 한명씩 집중공략해서 오겠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