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도담스냅작가로 인사드리네요.

오늘은 행사의 꽃이라 할만한 축하공연 사진입니다. 돌스냅 전문이란 타이틀에 비해 요즘은 행사촬영이 더 많은 나날이네요. 언제든 편하게 연락주시면 최선을 다해 촬영해드립니다.

오늘은 작년에 다녀왔던 창신고등학교 동문회 중간 축하공연사진입니다.



이분도 창신고등학교 멤버이세요. 모두들 멋진 어른이 되어 만나, 그 시절 추억을 나누며 그 동안 못다한 이야기는 술잔에 담아 나누셨죠. 함께 모인 친구들에게 이젠 한명의 가수가 되어 자신의 목소리를 들려주는 상황. 생각만해도 너무 멋지지 않나요.



사실, 촬영하며 세로사진을 많이 찍지는 않는데,(가로로 촬영한 후 세로로 크롭합니다.) 인물에게 집중시키기 위해서는 가로보다는 세로앵글이 더 유용할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 한 두번 다니다 보니, 이제 행사에 익숙해져 지금은 괜찮지만, 이때만해도 갑작스레 일어나는 돌발상황에서 적지않은 당황을 해버리는 바람에, 늘 아쉬움이 가득한 사진을 남길때네요.



행사장은 아무래도 핀조명과 알록달록한 조명들때문에, 노출이나 색조절이 평소보다 까다롭긴 합니다. 그래서 늘 스트로브를 챙겨다니죠. 조명과 동선이 맞지않을때 조명이 먼저 가거나 늦게 가버려 정작 중요한 인물에게는 빛이 하나도 가지 않을때가 있습니다. 예식촬영때도 그럴때가 제일 난감하죠. 그래서 스트로브를 미리 맞추어두고, 조명이 어긋날때 서둘러 스트로브 전원을 켠 채로 촬영에 들어갑니다.



마지막 3부를 화려하게 장식해준, 이벤트 전문 가수입니다. 머리가 나빠 그룹명을 기억을 못하네요. 이 날 4곡인가 부르셨는데, 엄청난 노래 실력에 퍼포먼스, 그리고 관객호응유도까지 정말 유쾌한 4분이셨습니다. 카메라 앵글에 잡히자, 자연스럽게 포즈도 취해주시고, 앞으로 더 많은 이들에게 흥겨움 전해드리는 그룹이 되었으면 합니다.



  1. 2018.08.16 10:53

    비밀댓글입니다


안녕하세요. 도담스냅입니다. 얼마전 올린 준공식 사진외에 올리지 못했던 축하공연 사진들입니다. 평소에 뮤지컬을 그리 많이 접해보지 못해 누군지는 잘 모르나, 굉장히 노래 잘하셨어요. 이름을 들었는데 기록하지 못해 잊었네요. 죄송합니다.



벌써 작년이라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사진을 보니 다시 그때 기 기분이 살아납니다. 사진은 그래서 좋은 것 같습니다. 추억을 보관해주네요. 사진을 볼때마다 그 날, 그 시간, 그 때의 분위기가 살아납니다.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굉장히 행복해보입니다. 그런 표정을 담고싶어 제 니콘 바디에 85mm를 끼우고 촬영했습니다. 준망원이라 불리는 화각은 인물표현에 좋은 화각입니다. 인물에 집중시킬 수 있죠.



굉장히 넓은 공장안 행사라, 웅장했던 그 분위기를 나타내고 싶었는데, 그럴지 못한거 같아 아쉬움이 가득합니다. 아침시간이라 빛도 좋았는데 지금 다시 간다면 더 좋은 결과물을 낼것같습니다.



아련함을 표현해보고자 했으나, 그렇게 나왔는지 의문이듭니다. 지금은 그때보다 스킬도, 경험도 많아져 훨씬 좋은 사진을 낼수는 있겠지만, 그 당시 제가 느낀 감정을 똑같이 표현할 수 있을지는 확답을 못하겠습니다.



외장하드에 쌓여있는 행사촬영 사진들을 하나 씩 정리하다 보니, 어서 블로그에 올려야겠다는 생각이듭니다. 블로그는 제 일기장이나, 포토북이니 사진을 정리하고 글을쓰면 언젠가 그때가 생각이 날때 블로그를 통해 시간을 거스르는 감정을 느낄거라 생각합니다. 이상 도담스냅이었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