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찍는 LEEJO입니다. 오늘은 오랜만에 제 본업인 '돌 스냅'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부산에서 사진을 배우고, 웨딩 쪽 일을 하며 몇년을 보내다 함께하고자 하는 사람들과 함께 '도담스냅'을 만들고 아직 배우고 부딪히며 열심히 꾸려 나가고 있습니다. 



부산 페스티벌 뷔페에서 전문적으로 촬영을 하고 있지만, 언젠가는 부산 전지역에 도담스냅이라는 이름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죠. 누구보다 열심히 찰나의 순간도 놓치지 않으려 노력하다 보니, 먼길 오신 하객분들 한분한분 다 담아지고, 그러다 보니 어머니들이 좋아하시고 찾아주시는 것 같습니다. 언제나 믿음에 보답하기 위래 노력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실 도담스냅 전용 홈페이지 겸, 블로그를 만들어 놓았지만, 어찌된 일인지 관리도 제대로 되지 않고 검색자체가 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그냥 사진만 주구장창 올리고 있네요. 사이트도 활성화 되면 더 많은 분들이 도담스냅을 찾아주시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습니다.




웨딩촬영은 왜 하지 않냐고 물으시는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사실 웨딩쪽 일을 오래토록 하며 너무 많은 일들이 있었기에, 지금은 사진에만 집중하고자 돌 스냅을 전문으로 하고 있습니다. 촬영이 아무리 힘들고 고되어도 우리 아기들 웃는 미소한방이면 눈 녹듯 사라집니다. 촬영을 하며 일을 하는게 아닌, 사진을 찍으며 힐링받는 기분으로 임하고 있습니다.



언제나 받은 미소로 화답하고, 보답하며 찰나의 순간까지 모두 기록하는 도담스냅 되겠습니다.

촬영문의 010 4595 8454 www.dodamsnap.me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